文대통령, 러시아 블라디보스토크 도착…푸틴과 정상회담

한러 협력 방안 논의









문재인 대통령이 6일 오후(현지시간)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과 블라디보스토크 극동연방대학교에 마련된 단독회담장에서 '한-러 단독 정상회담' 을 하고 있다. 블라디보스토크=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은 6일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과 단독 정상회담을 갖고 북한의 6차 핵실험에 대한 대응 방안과 한러 경제 협력 방안을 논의했다. 제3차 동방경제포럼 참석을 위해 이날 러시아 블라디보스토크 극동대학을 방문한 문 대통령은 푸틴 대통령과 정상회담을 갖고 1박2일의 공식 일정에 돌입했다.

양국 정상은 이어 청와대 참모와 내각이 참여하는 확대 정상회담 겸 오찬에서 실무 의견을 교환할 예정이다. 이 자리에서 양국 고위인사 교류 확대와 경제ㆍ제도적 기반 확충, 극동지역 개발 협력 선순환 구조 정착 등 실질 협력 방안이 논의될 것으로 보인다.

우리 측에서는 김동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과 강경화 외교부 장관, 송영길 북방경제협력위원장, 남관표 국가안보실 2차장, 윤영찬 청와대 국민소통수석이, 러시아 측에서는 트루트네프 부총리 겸 극동전권대표와 라브로프 외교장관, 우샤코프 외교보좌관, 갈루쉬카 극동개발부 장관이 각각 참석했다.

블라디보스토크=정지용 기자[email protected]







작성일 2018-04-07 21:10:07

© capefeardad.com All Rights Reserved. POWERED BY Team DARKNESS.